탑칼럼
2022년 11월 30일   07:10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필자의 다른글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프린트
한국 외교부 장관 "북한 인권 깊이 우려"...살몬 보고관 "함께 협력"
VOA뉴스 

한국을 방문하고 있는 엘리자베스 살몬 신임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이 31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박진 외교부 장관을 예방하고 북한 인권 개선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박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한국 정부는 북한 인권 상황에 대해 깊이 우려하고 있다”며 “북한 인권 보호와 증진을 위해 유엔 등 국제사회와 적극 협력한다는 입장이며 살몬 보고관의 활동에도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살몬 보고관은 “북한의 인권 상황 개선을 위해 여러분의 지원 하에 우리가 함께 시너지를 구축하면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습니다.


면담엔 지난달 새로 임명된 한국 정부의 이신화 북한인권국제협력대사도 동석했습니다.


박 장관은 지난 5년간 공석이었던 북한인권국제협력대사를 임명한 것은 “북한 인권 개선에 주도적으로 나서겠다는 한국 정부의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향후 북한 인권 문제와 관련해 이 대사와 살몬 보고관 간의 긴밀한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등록일 : 2022-08-31 (17:39)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기 원하세요?
아래 배너를 눌러 네비 툴바를 설치 하세요


                         
스팸방지 :    (필수입력 -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힘입지 못하...
[ 22-09-01 ]

글이 없습니다.



부정선거 고발 캠페인

Wikileaks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8-0191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