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칼럼
2018년 11월 13일   02:54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
해체 전교조 (86편) - 전교조는 교육의 평등을 주장하면서 왜?
글번호  89 작성일  2009-01-14
글쓴이  김구현 조회  1739
 

해체 전교조 (86편) - 전교조는 교육의 평등을 주장하면서 왜?

  

공교육의 평등 , 사립대학들의 평등까지 주장하는 전교조.

그런데 왜 너희들은 교사에 한해서만큼은 "평가되는 것"도 "평등해재는 것"도 거부하는가?

초·중·고 교사평가제만큼은 적극 반대하는 전교조.

어쩌면 그들은 교육이 붕괴 되는것보다 학생이 선생에게 맏 먹는걸 더 두려워할지도 모른다.

구한말 선비들이 나라 잃는거보다 백성이 양반에게 맏먹는걸 더 싫어했듯이.

모든걸 평준화시킨 그 후, 

자신의 아들내미들은 서울대학교에 보내겠지.

서울노동대학교 1개 ,나머지는 모두 통합대학.

북한의 김책공대, 김일성대학에 노동당 간부의 자식들만 가득하듯이.


이전의 브루주아들 몰아낸 신정치세력은

그전의 브루주아 보다 더 보수적으로 변한다는 것이 인류사를 통해 입증됐다.

프랑스대혁명 이후 다시 군사반란으로 왕정복고를 시도한 귀족들. 이들의 정체가 예전의

절대왕정을 신봉하던 루이 14~16세의 정치세력이 아닌 신 법복귀족들이였듯이 말이다.

조선으로 치면 조광조 서경덕 머시기 등등 "사림파"들.

사림이 결국 조선을 망치치 안았던가?


카페 회원 분들, 님 들 학교에 전교조에 가입한 선생님들 있으면 절대 믿지 마세요.

우리의 배움은 우리 스스로가 하는 수밖에 없어요.

그게 대한민국입니다.



목록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WCC 적그리스도의 영이 판을 치는 나...
[ 18-11-12 ]
[조갑제 칼럼]
[김성욱 칼럼]
[남신우 칼럼]
[홍관희 칼럼]
[수잔숄티 칼럼]
[박태우 칼럼]
[이동복 칼럼]
[김필재 칼럼]
[亨通者 칼럼]
[인권투사 칼럼]
[이사야의 회복]
[창조의 희망]
[구국의 시와 격문]
[구국의 예언]
글이 없습니다.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9-0877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