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칼럼
2022년 8월 19일   06:00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필자의 다른글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프린트
대통령 회동때 실수와 실패를 명확히 되짚어야 한다고 말씀드리지 않았습니까? 왜 우리 국민의 아픔은 아랑곳하지 않습니까?
황교안 

"정말 힘이 듭니다"

내우외환입니다.
북한이 오늘 오후 동해상으로 미상의 발사체 2발을 발사했습니다. 우한코로나 확산으로, 황폐화된 민생으로, 불안과 공포에 사로잡힌 국민들의 가슴에 비수를 꽂았습니다.

"북한과 보건분야 공동협력을 희망한다”
어제 문재인 대통령이 3.1절 기념사에서 한 말씀입니다.
"평화에 대한 기대와 희망이 어느 때보다 높아졌다”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사에서 한 말씀입니다

그런데 어떠합니까? 북한은 하루가 멀다하고 미사일로 응답합니다.
문 대통령의 기대와 희망이란, 도대체 어디에서 나온 것입니까?
문재인 대통령은 현실을 제대로 직시하십시오.
우리 국민모두 국가적 위기를 반드시 극복해야 한다는 절박함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경제, 민생, 안보, 코로나 사태와 국민 안전...
지금 이 모든 위기의 배경에는 문정권의 잘못된 현실인식이 결정적 영향을 미쳤습니다. 제가 며칠전 대통령 회동때 실수와 실패를 명확히 되짚어야 한다고 말씀드리지 않았습니까?
왜 우리 국민의 아픔은 아랑곳하지 않습니까?

우한코로나19 대책, 경제와 민생 살리기 대책, 북한의 무력도발에 대한 대책...지금 국가위기에 대한 대책에 대해서 우리 국민들이 대통령에게 간절하게 호소합니다.

"정말 힘이 듭니다. 제발 민심을 정확하게 봐 주십시오"

 

 

 

등록일 : 2020-03-02 (14:21)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기 원하세요?
아래 배너를 눌러 네비 툴바를 설치 하세요


                         
스팸방지 :    (필수입력 -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가페 사랑의 기쁨...
[ 22-07-12 ]

글이 없습니다.



부정선거 고발 캠페인

Wikileaks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8-0191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