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칼럼
2019년 9월 22일   00:51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필자의 다른글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프린트
크루즈 상원의원 “김정은, 과대망상 자아도취자”
김정일 당시 미국에 핵개발을 하지 않겠다고 약속한 후 미국으로부터 수십억 달러를 받았지만 결국 그 돈으로 핵개발을 지속해 지금 김정은은 더 많은 핵무기를 보유하게 됐다
이상민 기자 

앵커: 미국 공화당의 중진 테드 크루즈(Ted Cruz) 연방 상원의원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과대망상 자아도취자’라며 이런 불안정한 독재자 때문에 북한은 매우 위험한 곳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상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크루즈 의원(텍사스)은 3일 미국 허드슨연구소에서 주최한 미국 외교정책 관련 간담회에서 북한은 이란, 베네수엘라 등과 함께 ‘미국의 적’이라고 규정했습니다.

크루즈 의원은 북한은 ‘매우 위험한 곳’이라며 그 이유는 수백만명을 죽일 능력을 가진 불안정한 독재자인 김정은 위원장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크루즈 의원: 김정은은 과대망상 자아도취자입니다. 우리는 그가 권력을 유지하는 데 필사적이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Kim Jong Un is at least megalomaniac narcissist. We know he desperately want to stay on the power.)

그는 이런 까닭에 만일 북한이 핵무기를 사용한다면 그날로 김정은 위원장의 권력이 종식될 정도의 엄청나고 압도적인 보복이 있을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하면 김 위원장은 핵무기를 사용하지 못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크루즈 의원은 이어 북한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 당시 북한은 미국에 핵개발을 하지 않겠다고 약속한 후 미국으로부터 수십억 달러를 받았지만 결국 그 돈으로 핵개발을 지속해 지금 그의 아들 김정은 국무 위원장은 더 많은 핵무기를 보유하게 됐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미국 상원 외교위 동아태소위원회의 민주당 간사를 맡고 있는 에드 마키 의원(메사추세츠)은 지난달 28일 북한이 탄도미사일 잠수함을 건조하고 있다는 최근 언론 보도와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추진해 온 대북 접근법이 실패하고 있음을 방증하는 사례라고 주장한바 있습니다.


마키 상원의원은 "김정은과의 개인적 관계로 북한이 비핵화할 것이라는 트럼프 대통령의 주장은 그가 추진해 온 대북제재보다 더 많은 구멍을 갖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등록일 : 2019-09-04 (03:41)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기 원하세요?
아래 배너를 눌러 네비 툴바를 설치 하세요


                         
스팸방지 :    (필수입력 -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主 예수의 矜恤, 그 訓戒로 길들어져야...
[ 19-09-20 ]
[조갑제 칼럼]
[김성욱 칼럼]
[남신우 칼럼]
[수잔숄티 칼럼]
[김필재 칼럼]
[인권투사 칼럼]
[이사야의 회복]
[창조의 희망]
[구국의 시와 격문]
[구국의 예언]
글이 없습니다.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9-0877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