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칼럼
2019년 8월 21일   03:52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필자의 다른글   기사 확대기사 축소리스트프린트
“탈북 감독 북 인권 영화, ‘뉴욕영화제’ 진출”
북한에서 실제 있었던 이야기를 주제로 제작 중인 다섯 편의 ‘겨울나비’ 시리즈 즉 연작 중 두 번째 작품입니다.
양희정 기자 

이탈리아 밀라노 국제영화제, 뉴질랜드 오클랜드 국제영화제 등 유수의 영화제에 후보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던 ‘사랑의 선물’은 김 감독이 북한에서 실제 있었던 이야기를 주제로 제작 중인 다섯 편의 ‘겨울나비’ 시리즈 즉 연작 중 두 번째 작품입니다. 


탈북자 출신 김규민 감독의 북한인권 고발 신작 영화 ‘사랑의 선물’ 촬영의 한 장면.
탈북자 출신 김규민 감독의 북한인권 고발 신작 영화 ‘사랑의 선물’ 촬영의 한 장면.
RFA 코리아 뷰파인더 캡쳐





앵커: 탈북자 출신 김규민 감독의 북한인권 고발 신작 영화 ‘사랑의 선물’이 다음달 16일 뉴욕의 한 국제영화제에서 선보일 예정입니다. 양희정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효과음) 남편: 내가 몇 번을 말했니, 응? 어떻게든 절약하고 또 절약해서 자력갱생, 간고분투의 혁명정신으로 살아야 한다고...


1990년대 ‘고난의 행군’ 시절 나라를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바치고 상이군인이 된 남편과 사랑하는 딸을 위해 가족의 생계를 책임져야 하는 한 여인의 고통스러운 삶을 생생히 묘사한 영화 ‘사랑의 선물.’


1999년 탈북해 한국에 정착한 김규민 감독의 이 새 작품은 다음달16일 미국 뉴욕에서 개최되는 제8회 겨울영화제(8th Annual Winter Film Award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경쟁부문에서 선보일 예정입니다.


김 감독은 28일 자유아시아방송(RFA)에 자신이 살던 황해도의 한 마을에서 실제로 있었던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영화라고 소개했습니다.


김규민 감독: 가족을 유지하기 위해 몸까지 팔면서 살았던 한 여성이 북한이라는 사회 제도와 사회가 가지고 있는 모순과 사악함 때문에 죽어갈 수 밖에 없는 그런 이야기를 그린 영화입니다.

딸의 생일날 하얀 쌀밥과 고깃국 상차림을 마련한 아내와 사회주의적 자력갱생과 간고분투를 강조하는 충성심 강한 남편. 아내는 사랑하는 딸에게 새 옷을 사주지 못한지 몇 년인지 아느냐며 오열합니다.


(효과음) 아내: 자력갱생 간고분투요? 뭐가 있어야 자력갱생이고 간고분투고 하죠? 밥 못 먹은 지가 몇 달이나 됐고…


김 감독은 ‘사랑의 선물’이란 김 씨 부자가 북한 주민들에게 주는 선물을 의미하는데, 김 씨 왕조가 주민들에게 준 선물이란 수 백만 명이 아사한 것으로 알려진 ‘고난의 행군’이었다고 지적했습니다.


김규민 감독: 영화제에서 제 영화를 상영하는 날(2/16)이 김정일(국방위원장)의 생일이에요. 수 많은 사람들을 죽게 한 당사자의 생일날이잖아요? 미국까지 도달하는 ICBM, 즉 대륙간탄도미사일이라든가 핵무기가 미국 대통령 입장에서는 더 중요할 수도 있는데, 제 입장에서는 지금 이 시간에도 죽어가고 있는 수 많은 북한 주민들의 인권도 분명히 중요하다는 것을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김 감독은 다음달 말 개최될 예정인 제2차 미북 정상회담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 주민의 인권 문제를 북한 측에 반드시 거론해 주길 희망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랑의 선물’은 영국 런던에서 열리는 런던국제영화감독축제(2/18-2/23) 경쟁부문에도 진출했다고 김 감독은 밝혔습니다.   


‘사랑의 선물’은 지난해 영국 런던독립영화제와 미국 영예의 영화제(Accolade Global Film Competition) 해방·사회정의·항거 특별상(Liberation/Social Justice/Protest, Award of Excellence)을 수상했고, 지난 24일에는 미국 루이지애나 주 라파이에트 시에서 열리는 베이유국제영화제(Cinema on the Bayou Film Festival)에서 경쟁부문에 진출한 바 있습니다.


또한 이탈리아 밀라노 국제영화제, 뉴질랜드 오클랜드 국제영화제 등 유수의 영화제에 후보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던 ‘사랑의 선물’은 김 감독이 북한에서 실제 있었던 이야기를 주제로 제작 중인 다섯 편의 ‘겨울나비’ 시리즈 즉 연작 중 두 번째 작품입니다.





등록일 : 2019-01-29 (03:59)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기 원하세요?
아래 배너를 눌러 네비 툴바를 설치 하세요


                         
스팸방지 :    (필수입력 -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창조의 근본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
[ 19-08-20 ]
[조갑제 칼럼]
[김성욱 칼럼]
[남신우 칼럼]
[수잔숄티 칼럼]
[김필재 칼럼]
[인권투사 칼럼]
[이사야의 회복]
[창조의 희망]
[구국의 시와 격문]
[구국의 예언]
글이 없습니다.














  사이트소개기사제보 ㅣ 개인정보보호정책 ㅣ 즐겨찾기 추가
서울 특별시 강동구 길동 385-6 Tel 02)489-0877 ㅣ 사업자번호 : 212-89-04114
Copyright ⓒ 2007 구국기도 All rights reserved.  ㅣ 국민은행 580901-01-169296 (오직예수제일교회 선교회)